원주,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 민관 합동점검
원주,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 민관 합동점검
  • 박에스더 기자
  • 승인 2019.11.08 2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YBS뉴스통신) 박에스더 기자 =원주시(시장 원창묵)가 오는 11일부터 다음 달 10일까지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 내 불법주차, 주차방해 및 장애인 주차표지 부당 사용 등에 대한 민관 합동점검을 실시한다.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은 장애인의 시설물 이용과 이동에 있어 필수적인 시설임에도, 비장애인의 불법주차 등 위반사례가 매년 증가하고 있어 장애인 불편 호소 및 민원 발생이 계속되고 있다.

원주시에 의하면 과태료 부과 건수가 2016년 2367건, 2017년 3187건, 2018년 5137건으로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원주시와 원주시 지체장애인 편의시설지원센터 및 원주경찰서 합동으로 실시되는 이번 점검에서는 공공시설과 다중시설 등을 중점 점검할 계획이다.

주요 점검내용은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 불법주차(비장애인 차량 주차, 보행 장애인 탑승 없는 보호자 차량 주차) ▲장애인 자동차 표지 부당 사용(위·변조, 양도·대여 등) ▲주차방해(장애인 주차구역 내 물건 적치) 등이다.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 내 불법주차는 10만 원, 물건 적치 등 주차방해 행위는 50만 원, 표지 부당사용의 경우 20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한편, 원주시는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 내 불법주차 근절을 통한 장애인 주차편의 증진을 위해 매년 민관 합동점검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 현장점검에서는 주차계도 및 과태료 부과는 물론 생활불편신고 앱 안내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