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문주간, 토론회‧강연 등 다채로운 행사 개최
인문주간, 토론회‧강연 등 다채로운 행사 개최
  • 강다민 기자
  • 승인 2019.10.29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YBS뉴스통신=강다민 기자]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은 10월 28일부터 11월 3일을 제14회 인문주간으로 선포하고 전국의 39개 기관에서 인문학과 관련된 토론회, 강연, 대담, 답사, 전시, 공연 등 다채로운 인문학 행사를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인문주간’은 지난 2006년부터 시작돼 매년 가을 시민들에게 인문학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인문학의 가치에 대해 생각할 수 있는 인문학 축제다.

올해 인문주간은 ‘갈등을 넘어, 화해와 상생으로’를 주제로 다음의 행사들이 마련되어 있다. 서울 마포(서강대)에서는 ‘동아시아 기억의 연대와 평화’를 주제로 식민주의, 전쟁, 집단학살(제노사이드)에 대한 국제학술대회를 연다.

부천(서울신학대)에서는 ‘부천 공동체 인문학’을 주제로 공동체에 대해 고민해볼 수 있는 강연과 책이야기(북토크), 체험활동을 열고, 다문화 가정 증가와 도시 브랜딩과 관련된 국제 포럼도 개최한다.

논산(건양대)에서는 소외된 어르신, 장애인들과 함께 인문학 관련 체험 활동, 지역 문화 답사를 통해 동고동락하는 인문감성도시 논산에 대해 생각하는 시간을 갖는다.

교육부는 이외에도 우리 지역의 현황과 역사, 인문학이 들려주는 다양한 이야기를 이웃과 함께 나누고, 나를 둘러싼 공동체와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는 행사들이 개최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