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원책 변호사, 성폭행범 조두순에 대한 강경발언 재조명... “이런 자들은 사형시켜야”
전원책 변호사, 성폭행범 조두순에 대한 강경발언 재조명... “이런 자들은 사형시켜야”
  • 윤광제 기자
  • 승인 2019.01.04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YBS뉴스통신=윤광제 기자]

전원책 변호사가 과거 '썰전'에서 한 조두순에 대한 강경한 발언이 새삼 이목을 집중시켰다.

13일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전원책' 변호사가 오른 가운데 전원책 변호사가 과거 방송에서 어린이 성폭행 흉악범죄자 조두순을 언급한 것이 재조명되고 있다.

전원책 변호사는 과거 방송된 JTBC ‘썰전’에서 아동 성폭행범 조두순에 대해 강경한 입장을 보였다. 전 변호사는 당시 '썰전'에서 "흉악범은 사람이 아니라 동물이다”라며 “사자 우리 옆으로 보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마스크를 쓴 조두순보다는 마스크를 벗은 조두순이 보고 싶다”며 “이런 자들은 사형시키는 게 낫다”고 덧붙여 누리꾼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한편, 전원책 변호사는 자유한국당 조직강화특별위원회 위원에서 해촉된 후 tvN 예능 '나 이거 참'으로 복귀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