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년 포크밴드 동물원 ‘평범의 미학 콘서트’ 예고
30년 포크밴드 동물원 ‘평범의 미학 콘서트’ 예고
  • 한주성 기자
  • 승인 2019.08.07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YBS뉴스통신) 한주성 기자 =  30년 포크밴드 동물원이 ‘평범의 미학 콘서트’를 예고했다.

2019 파주포크페스티벌에 출연하는 그룹 동물원이 “30년을 줄곧 특별한 사람들의 아름다운 사랑과 극적인 삶이 아닌, 보통 사람들의 ‘보잘 것 없는 일상, ’찌질한 사랑, ‘서글픈 상념’ 을 노래해왔다. 또 앞으로도 변함없이 동물원은 ‘평범한 우리들의 일상’을 노래할 것“이라고 밝혔다.

동물원은 팬들에게 ”지고지순한 예술적 경지에 이르지도 못했고, 그렇다고 번뜩이는 새로운 감수성을 지니지도 못한 동물원이 오랜 세월동안 연주하고 노래할 수 있었던 힘은 지극히 평범한 이야기에 대한 여러분의 공감“이라고 감사의 메시지를 전했다.

동물원은 이번 파주포크페스티벌서 박기영, 유준열, 배영길 등 동물원 핵심 멤버들과 실력파 연주자들이 가세, <거리에서>, <변해가네>, <혜화동>, <흐린 가을하늘에 편지를 써>, <널 사랑하겠어>등 대표곡들을 공연한다.

한편 2019파주포크페스티벌은 파주시 CBS 주최, 경기문화재단, 죠이커뮤니케이션 주관으로 오는 9월 7일 오후 5시반 임진각 평화누리에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