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정연, 강타·우주안 저격글? “연인이 다른 여자와 한 침대에...충격”
오정연, 강타·우주안 저격글? “연인이 다른 여자와 한 침대에...충격”
  • 박종혁 기자
  • 승인 2019.08.02 2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오정연 인스타그램)
오정연 인스타그램 캡처

(서울=YBS뉴스통신) 박종혁 기자 = 오정연이 강타·우주안을 간접 언급하며 피해를 입었다고 주장한 글이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2일 오정연은 자신의 SNS에 연인의 배신으로 인해 상처를 받았던 사실을 밝히는 글을 올렸다.

이 글에 오정연은 "반년가량 진지한 만남을 이어가며 하루가 멀다고 만나온 연인이 다른 여자와 한 침대에서 발견되면 충격일 수밖에 없다. 일찍 자겠다더니 몰래 여자와 시간을 보내고 있던 그 사람이 오히려 당당하게 나왔다면 충격이 배가된다. 더구나 그 연인이 내가 어릴 적부터 우상으로 생각해왔던 사람이라면 내가 보고 듣고 믿어왔던 세상의 모든 것이 다 거짓으로 느껴지게 될 정도의 어마어마한 파장이 일어난다"고 설명했다.

이어 2년 전 직접 겪은 일이라고 밝힌 오정연은 "남의 눈에 피눈물 나게 하고도 뻔뻔한 사람은 벌을 받아야 마땅하겠지만, 또 아무 일 없다는 듯이 잘 수습해서 활동하고 살아가겠지. 최소한의 도리가 살아 숨 쉬는 세상이 되길 바라는 건 진정 헛일일까"라며 강타와 연관이 있음을 간접적으로 드러냈다.

지난 1일 우주안이 SNS에 강타와 함께 촬영한 영상을 올리면서 열애설이 불거졌다. 

한편 강타 소속사 측은 "몇년 전 끝난 인연"이라며 "상대방이 실수로 영상을 올린 것"이라고 해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