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해경, 세화해수욕장서 40대男 해상 표류자 구조
제주해경, 세화해수욕장서 40대男 해상 표류자 구조
  • 강다민 기자
  • 승인 2019.07.29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떠밀려가는 튜브 잡으려다가 해상 표류
(사진=제주해경)
(사진=제주해경)

 

(제주=YBS뉴스통신) 강다민 기자 = 제주시 구좌 세화해수욕장 약 300m 해상에서 표류중인 40대 남성이 해경에 의해 구조됐다.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5일 오후 6시35분께 세화해수욕장 백사장에서 외곽으로 떠밀려가는 튜브를 잡으려 하다 해상에 표류하게 된 조모씨(46, 서울)를 세화 해상구조대가 수상오토바이를 이용, 안전하게 구조해 귀가조치 했다.

조씨는 아들이 가지고 놀던 튜브가 바람에 떠밀려 나가자 튜브를 잡기위해 외곽으로 나갔던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제주해경)
(사진=제주해경)

 

한편 지난 24일 낮 12시12분께 세화해수욕장에서 7세 남자아이가 타고 있는 튜브가 외해로 떠밀려가는 것을 세화 해상구조대가 수상오토바이를 이용, 안전하게 구조 후 보호자에게 인계했다.

제주해경 관계자는 “구명조끼를 착용하고 있어 안전하게 구조할 수 있었다”며 “물놀이 시에는 구명조끼를 착용해 안전하게 즐기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